기사 메일전송
이낙연, 경찰청장에 “‘개천절 집회’ 경찰 명운 걸고 공권력 살아있다는 것 보여달라”
  • 정인기 기자
  • 등록 2020-09-22 10:48:39

기사수정
  • 김창룡 “모든 권한 대동, 최대한 인력·장비 통해 철저히 대응할 방침”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김창룡 경찰청장을 만나 일부 극우 보수단체의 ‘개천절 집회’와 관련해 “경찰의 명운을 걸고 공권력이 살아있다는 것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사진=더불어민주당)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김창룡 경찰청장을 만나 일부 극우 보수단체의 ‘개천절 집회’와 관련해 “경찰의 명운을 걸고 공권력이 살아있다는 것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강 청장과 만나 “코로나19 확진자가 두 자리 숫자로 내려가고 있지만 아직 안심할 단계가 아니다”라며 “우리 앞에는 추석 연휴와 개천절, 한글날 집회 계획이라는 복병이 남아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개천절과 한글날 집회에 준해서 광화문 같은 곳은 모두 불허처분이 내려져 있기 때문에 지난번 광복절과는 상황이 약간 다르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주최 측이 아직 집회 계획을 철회하지 않고 있다”며 “청장님께서 경찰의 명운을 걸고 공권력이 살아있다는 것을 국민 앞에 보여주시는 결연한 의지로 원천 차단해주시기를 바란다”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그렇게 해야만 국민들이 안심하고, 코로나19의 안정화에도 확실하게 우리가 기할 수 있을 것”이라며 “동시에 공권력을 가벼이 여기는 세력에 대해서도 엄중한 경고가 될 수 있으리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김창룡 경찰청장은 “지난 8·15 집회를 통해 관련 확진자가 600명 넘게 발생한 만큼 대형집회 통한 감염병 전파는 현실적 위험으로 확인됐다”면서 “경찰은 엄중한 인식 아래 법이 허락하는 모든 권한을 대동하고 최대한의 인력과 장비를 통해 철저히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또 “금지된 집회에 집결할 경우 동원 가능한 최대한의 병력과 장비를 집회 장소 부근에 선점배치해 집결 단계부터 원천 제지할 것”이라며 “불법 집회를 강행할 경우 신속하게 해산 절차 진행하고 해산명령에 불응하는 참가자들은 직접 해산하는 등 감염병 확산위협을 최소화하겠다”고 덧붙였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인기뉴스더보기
  1. 文 대통령, 北 피격 사건에 “국민께 송구···김정은 위원장도 이번 사건 무겁게 여기고 있어”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북한의 해양수산부 공무원 피살 사건과 관련해 “매우 유감스럽고 불행한 일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국민들이 받은 충격과 분노도 충분히 짐작하고 남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유 여하를 불문하고 국민의 생명과 ...
  2. [포토] 추석 연휴 하루 전 한산한 서울역 모습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전 서울역이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국철도(코레일)는 오늘부터 다음 달 4일까지를 추석 특별교통 대책 기간으로 정해 열차 이용객 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창가 좌석만 발매하고, 연휴 기간 운행하는 모든 열차의 입석 발매를 중지한다.
  3. [포토] ‘한글날도 봉쇄’ 광화문 앞 다시 차벽 등장 9일 한글날 광화문 일대에 차벽이 다시 등장했다. 경찰은 이날 방역당국과 경찰의 금지 방침에도 집회와 차량시위가 강행될 상황에 대비해 도심 주요 도로 곳곳을 통제했다.
  4. 백화점·대형마트 연휴 동안 매장별 휴무일 달라···방문 전 확인 필수 추석 연휴 기간 백화점과 대형 마트가 대부분 하루나 이틀씩 문을 닫는 가운데 매장별로 휴무일이 달라 방문 전 확인이 필요하다. 3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추석 당일 백화점은 모두 문을 닫는다. 롯데백화점은 연휴 첫날인 오늘부터 이틀간 휴무일이다. 다만 분당점과 센텀시티점, 마산점은 10월 1~2일이 휴무다. 롯데아울렛은 추석 당일 모든 ...
  5. 추석상차림 비용, 전통시장→대형마트가 최대 2.8배 더 비싸 28일 국회 농해수위 소속 윤재갑 국회의원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대형마트의 추석상차림 비용이 품목별로 전통시장보다 최대 2.8배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매년 aT는 추석 2주 전, 추석 상차림에 가장 많이 사용되는 사과(3개), 동태살(500g), 마른오징어(마리), 쇠고기(한근), 달걀(10개) 등 19개 품목에 대해...
  6. 추석연휴 고속도로 휴게소, 김밥·컵밥 등 포장 가능한 메뉴만 판매 한국도로공사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추석 연휴 기간인 29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총 6일간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모든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포장이 가능한 음식만 판매한다고 29일 밝혔다. 휴게소 식당에서는 도시락, 김밥, 컵밥, 비빔밥 등 포장이 가능한 일부 메뉴만 판매하고, 간식매장은 기존과 동일한 메뉴를 판매한다. 휴게소 ...
  7. 코스피, 기관 매수세로 상승 마감 [글로벌포스트=김지석 기자]  29일 코스피가 기관의 매수세로 상승 마감했다.이날 코스피는 전장 거래일 대비 0.86% 상승한 2,327.89로 거래를 마쳤다.유가증권 시장에서 기관이 1,415억원 규모를 매수하면서 주가 상승을 견인했다.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617억원과 735억원 규모를 팔아치웠다.시가 총액 상위 종목 중 삼성전자와 삼성전자우가 ...
  8. 홍남기 “8대 소비쿠폰 등 내수대책 방역당국과 협의해 재개 추진”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6일 방역당국과 협의해 그간 중단된 8대 소비쿠폰 정책을 다시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총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제18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소비쿠폰과 연계한 내수 활력 패키지 추진 재개를 모색하려 한다”고 말했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